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1-22 오후 04:01: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체육 > 지역축제
내가 아닌 사회자가 찾아주는 황금산삼
공간협소로 인한 재미 반감, 사회자의 과도한 진행
하회영 기자 / 입력 : 2017년 09월 08일(금) 22:3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제14회 함양산삼축제를 맞이해 작년 많은 관광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낸 황금산삼찾기가 올 해도 어김없이 찾아왔다. 하지만 작년과는 비교되는 진행으로 인해 관광객들의 불만을 사고 있어 축제 이미지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까하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황금산삼찾기는 제한된 공간에서 황금반지 등 경품이 적힌 종이가 담긴 복주머니를 찾는 것으로 뭐가 들어있을지 모르는 복주머니를 열어 보는 스릴과 긴장감이 백미인 프로그램으로 작년 산삼축제에서 참가자들의 인기를 끌었고 그로 인해 올해도 같은 내용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하지만 올해 진행된 황금산삼찾기는 작년과 동일한 규모의 공간에 많은 인파가 몰려 공간이 프로그램 진행 공간이 협소했다. 꽉 들어찰 정도로 인원이 투입된 것이다. 이로 인해 참가자들은 자신이 직접 복주머니를 선택하는 것이 아닌 사회자의 위치 지정으로 프로그램이 진행되어 작년만 못하다는 인상을 남기고 있다.
강민구 기자
하회영 기자  
- Copyrights ⓒ주간함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만평
찾아가는 예술무대 `홍시와 자장가`  
함양청년회의소 창립 42주년 기념식  
함양군수배 유소년 승마대회  
산청·함양사건 양민희생자 합동위령제 및 추모식  
사근산성 순국선열 순의 제637주기 제향  
오피니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3,190
오늘 방문자 수 : 13,078
총 방문자 수 : 88,533,803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주간함양 / 사업자등록번호 : 432-48-00077 / 주소: 50040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60-1, 3층 / 발행인.대표이사 최경인
mail: news-hy@hanmail.net / Tel: 055)963-4211 / Fax : 055)963-4666 / 정기간행물 : 경남,아00224 / 등록,발행연월일:2013. 5.9 / 편집인 : 하회영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