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4-16 오후 05:26: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경제 > 농/축/산림
지리산국립공원, 꽃망울 터트린 봄꽃 개화 시작
첫 개화 겨울한파로 작년보다 늦었으나, 3월부터 다채로운 봄꽃 감상 전망
하회영 기자 / 입력 : 2021년 02월 25일(목) 11:39
↑↑ 매실나무
ⓒ 함양뉴스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소장 김임규)는 “지난 2월 6일 산청지구에서 복수초가 첫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하여 매화, 산수유, 히어리, 진달래 등 다양한 봄꽃들이 개화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 복수초
ⓒ 함양뉴스
지리산국립공원(야생생물보호단)에서 실시한 야생화 모니터링 결과에 따르면 지난 1월 한파로 전년대비 평균기온이 약 2℃ 가량 떨어져 복수초의 개화가 지난해보다 약 10일정도 늦어진 것으로 확인되었다. 2월 중순부터는 평년 기온을 되찾아 매화, 산수유, 히어리 등 다채로운 봄꽃들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한 것으로 관찰됐다.

↑↑ 산수유
ⓒ 함양뉴스
또한, 이른 봄 내음을 맡고 싶다면 지리산국립공원 저지대인 하동 자생식물관찰원과 의신옛길, 산청 중산리 자연관찰로, 대원사 계곡길 등에서 가벼운 산책과 함께 봄꽃을 감상할 수 있다.

↑↑ 진달래
ⓒ 함양뉴스
김병부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자원보전과장은 “국립공원의 소중한 유전자원이 잘 보전될 수 있도록 훼손이나 불법채취 행위가 없기를 당부하며, 혹독한 추위를 뚫고 피어난 봄꽃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어루만져 주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 히어리
ⓒ 함양뉴스
↑↑ 복수초
ⓒ 함양뉴스

하회영 기자  
- Copyrights ⓒ함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3,014
오늘 방문자 수 : 14,704
총 방문자 수 : 273,129,643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함양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 432-48-00077 / 주소: 50040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60-1, 3층
발행인.대표이사 최경인 / mail: news-hy@hanmail.net / Tel: 055)963-4211 / Fax : 055)963-4666
정기간행물 : 경남,아00224 / 등록,발행연월일:2013. 5.9 / 편집인 : 하회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차혜진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