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1-17 오후 09:55: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행정 > 행정
진시황의 불로초를 찾아서 한·중·일 서복회, 함양군 방문!
하회영 기자 / 입력 : 2017년 09월 12일(화) 14:3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주간함양
함양군(군수 임창호)은 12일(화) 오전 11시 함양군청 대회의실에서 한·중·일 국제 서복회원이 참가하여 서복 국제 학술심포지엄을 가졌다.

2200여년 전 중국 진시황의 명으로 불로초를 찾아 나섰던 서복의 발자취를 연구하는 한 ·중·일 3개국의 지자체와 학계 서복회원 100여명이 함양산삼축제 기간 중 국제학술심포지엄 참가를 위해 함양을 찾았다.

이번 학술 심포지엄은 '지리산 국립공원 5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함양군이 주최하고 경남발전연구원 주관으로 개최되며, 함양서복회를 비롯한 제주, 완도, 거제, 남해 등 국내 서복회원 70여명과 중국 서복회원(회장 장운방) 15명을 비롯하여 일본 사가현 서복회원(이사장 오오쿠시 타츠오) 10명 등 국제 서복회원 25명을 초청 지난해에 이어 ‘진시황 불로초 관광상품개발 및 한·중 협력방안’을 주제로 개최했다.

ⓒ 주간함양
국·내외 서복회 관계자 100여명을 포함해 경남발전연구원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방문단은 11일 함양에 도착, 서복의 발자취를 따라 마천 서암정사 및 마천 추성리 서복공원 조성 예정지를 탐방하고 이어 12일 오전11시 함양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국제학술심포지엄에 참석해 중국 장운방회장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경남발전연구원 김태영박사의 서복문화와 관광·경제적 협력방안에 대한 학술발표를 들으며 한·중·일 3국의 서복연구진행과정을 논의하고 공유했다.

국·내외 서복 회원들은 학술심포지엄을 마치고 제14회 산삼축제 개막식 등 축제행사에 참석하여 산삼축제현장을 돌아본 뒤 13일 귀국길에 오르게 된다.

함양군관계자는 “지난해 함양을 찾아 관광상품개발 관련 사전답사를 했던 중국서복회가 산삼축제기간 공식적으로 함양을 찾는 것과 더불어 올해는 일본서복회가 함께 방문해 준 것은 함양산양삼 관련 콘텐츠를 개발하고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를 앞두고 있는 우리 군에 매우 고무적”이라며 “국제 서복회의 학술심포지엄 내용을 토대로 3국의 서복 탐방루트를 겨냥한 관광상품개발 등의 기초자료로 적극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하회영 기자  
- Copyrights ⓒ주간함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만평
찾아가는 예술무대 `홍시와 자장가`  
함양청년회의소 창립 42주년 기념식  
함양군수배 유소년 승마대회  
산청·함양사건 양민희생자 합동위령제 및 추모식  
사근산성 순국선열 순의 제637주기 제향  
오피니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8,223
오늘 방문자 수 : 22,154
총 방문자 수 : 88,111,292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주간함양 / 사업자등록번호 : 432-48-00077 / 주소: 50040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60-1, 3층 / 발행인.대표이사 최경인
mail: news-hy@hanmail.net / Tel: 055)963-4211 / Fax : 055)963-4666 / 정기간행물 : 경남,아00224 / 등록,발행연월일:2013. 5.9 / 편집인 : 하회영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용